상단영역

본문영역

[속보] 일본 "아베 전 총리, 나라현 지역 참의원 선거 유세 중 피습"

  • 허승규 특파원 mytripmade68@newskorea.ne.kr
  • 입력 2022.07.08 12:28
  • 수정 2022.07.12 09:51
  • 글씨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쿄=뉴스코리아) 허승규 특파원 =  오늘 오전 11시 30분쯤 일본 간사이 지역 나라 시에서 참의원 선거 연설을 하던 아베 신조 전 총리가 피를 흘리며 쓰러졌다.

아베 전 총리는 나라 시 야마토 사이다이치역 근처에서 선거 유세를 하고 있었으며, 현장에서 취재를 하고 있던 NHK 기자는 총소리가 두 번 들렸고, 이후 아베 전 총리의 가슴에서 피가 흐르는 것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아베 전 총리는 곧바로 구급차에 실려 인근 병원으로 후송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TBS 등 일본 언론들은 현재 아베 전 총리가 심폐 정지 상태라고 보도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용의자를 체포했으나 구체적인 신원은 밝혀지지 않고 있는것으로 알려졌다.

NHK는 경찰 발표를 인용해 용의자가 아베 전 총리의 뒷쪽에서 산탄총을 발사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037-130689-04-011(IBK기업은행)
예금주 : 주식회사 뉴스코리아

후원하기

개의 댓글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