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영국, 탈북민 인권문제 국제회의 개최

  • 신승준 특파원 california@newskorea.ne.kr
  • 입력 2022.11.30 23:35
  • 수정 2023.01.21 23:16
  • 글씨크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재영탈북민총연합회
@사진 제공 : 재영탈북민총연합회

 

(런던=뉴스코리아) 신승준 특파원 = 현지시간 지난 10월 20일 (일) 영국 국회에서 북한인권국제회의가 개최됐다.

이 행사에 초청받은 재영탈북민총연합회 이정희 회장과 임원들은 열악한 북한의 인권 상황과 중국내 탈북민들의 현실을 알리고 전문가들과 개선 방안을 함께 논의했다.

영국 정부의 피오나 브루스 국회의원(종교와 신앙의 자유를 위한 특사)이 후원한 이번 회의에는 송두환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재영탈북민 티모시 조, 박지현 북한인권운동가 등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했다.

 

본 기사는 독자들이 후원 해주시는 소중한 후원금으로 제작 되었습니다.
이 기사가 유익하셨다면 기자에게 원고료를 후원해주세요
아래 후원하기를 누르신후 추천인란에 담당 기자의 이름을 적어주시면 기자에게 원고료가 지급 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037-130689-04-011(IBK기업은행)
예금주 : 주식회사 뉴스코리아

후원하기

개의 댓글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1000

내 댓글 모음